트럼프 장남 SNS에 올라온 황당 글…"아버지가 죽어서 내가 출마"

트럼프 장남 SNS에 올라온 황당 글…"아버지가 죽어서 내가 출마"

2023.09.21. 오전 10: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트럼프 장남 SNS에 올라온 황당 글…"아버지가 죽어서 내가 출마"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 ⓒ연합뉴스
AD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장남인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의 소셜미디어에 "아버지가 사망했다"는 가짜뉴스가 올라왔다.

20일(현지 시각) 팔로워 1,000만 명이 넘는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의 엑스(옛 트위터) 계정에 "아버지 도널드 트럼프가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을 알리게 되어 슬프다. 내가 2024년 대선에 출마할 것"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트럼프 주니어의 계정에는 뒤이어 욕설과 함께 조 바이든 대통령을 비난하는 내용이 올라왔으며, "북한에서 이제 막 연기가 피어오른다", "내가 대통령이 된다면 증권거래위원회(SEC)를 불태워 버릴 것"과 같은 황당한 글도 연이어 게시됐다. 이날 올라온 글 중에는 "성범죄자 제프리 엡스타인에게서 받은 흥미로운 메시지가 있다"는 내용도 있었다.

이에 대해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의 측근 앤드루 수라비언은 트럼프 주니어의 계정이 해킹당했으며 올라온 글은 모두 허위 정보라고 밝혔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현재 공화당 대선 경선주자들 중 지지율 선두를 달리고 있다.

YTN 정윤주 (younju@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