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좁고 길게 모인 수증기...두 쪽 난 한반도 '역전'
본격적인 더위의 시작을 알리는 초복, 이름이 무색하지 않게, 내륙에서는 폭염이 강한 열기를 뿜어냈습니다. 서울 등 수도권에는 엿새째 폭염주의보가 이어졌고, 충청과 호남 등 서쪽 지역에도 폭염특보가 확대 발령됐습니다. [변지혁 /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 유독 올해 더위 체감이 더 잘되는 것 같아요. 예년 대비 더 더워진 것 같습니다.] 밤에도 열기가 식지 않아 청주 등 전국 곳곳에서 열대야와 함께 찜통더위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반면,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국지적으로 호우특보가 내려지는 등 강한 비가 쏟아졌습니다. 내일은 장맛비의 주 무대가 중부지방으로 올라올 것으로 보입니다. 서쪽에서 다가온 저기압이 정체전선을 중부까지 끌어올릴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임보영 / 기상청 예보분석관 : 북상하는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화요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수요일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겠는데요.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예상되니 피해 없도록 주의하기 바랍니다.] 중부에는 내일 늦은 오후부터 비가 시작돼 모레와 글피 사이, 집중호우가 쏟아질 전망입니다. 이번에도 긴 띠 모양의 구름대가 좁은 지역에 머물며 시간당 20~30mm의 국지성 호우를 쏟겠습니다. 남부지방에 계속됐던 비는 잠시 멈추겠습니다.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제주도와 남부지방에선 최고기온 33도 안팎의 찜통더위와 함께 소나기가 오가겠습니다. YTN 김민경입니다. 촬영기자ㅣ이동규 촬영기자ㅣ온승원 촬영기자ㅣ이근혁 영상편집ㅣ이영훈 디자인ㅣ백승민 디자인ㅣ김도윤 자막뉴스ㅣ이 선 #YTN자막뉴스
재생
[자막뉴스] 좁고 길게 모인 수증기...두 쪽 난 한반도 '역전'

시리즈 전체보기

와이즈픽
자막뉴스
뉴스모아
제보영상
와이파일
앵커리포트
운세
나이트포커스
지금 이뉴스
이게웬날리지
Y녹취록
경제PICK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
재난방송은 YTN
데이터저널리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