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10월부터 소상공인 택배비 반값 지원

[인천] 10월부터 소상공인 택배비 반값 지원

2024.04.18. 오후 3:0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인천시는 인천소상공인연합회, 인천교통공사와, 오는 10월부터 지역 소상공인에게 시중 요금의 절반 가격에 택배 서비스를 제공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맺었습니다.

시는 1단계로 10월부터 인천 1·2호선 전체 57개 역 가운데 30개 역에, 2단계로 내년 7월부터 모든 역에서 집화센터를 운영할 계획입니다.

소상공인이 지하철역 집화센터에 맡긴 화물은 지하철과 전기화물차로 기존 택배업체 집화장에 전달돼 최종 목적지로 배송됩니다.

시는 민간에 위탁할 집화센터 운영비와 택배 요금 지원금 등으로 올해 41억 원의 예산을 들여 총 20만 건의 반값 택배 배송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반값 택배 서비스는 인천 소상공인 1인당 연간 120건(건당 무게 15㎏, 가로·세로·높이 합 140㎝ 이하)까지 이용할 수 있습니다.

시는 반값 택배 서비스 지원을 내년 80만 건, 2026년 130만 건, 2027년 160만 건으로 확대할 방침입니다.

시는 지하철과 전기화물차를 활용한 친환경 집화시스템이 구축되면 현재보다 탄소배출량이 25% 이상 감축돼 기후 위기 대응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YTN 최명신 (mscho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