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주서 '루지' 타던 8살 여아 숨져...경찰 수사 중

실시간 주요뉴스

경주서 '루지' 타던 8살 여아 숨져...경찰 수사 중
경주에서 놀이기구를 타던 8살 어린이가 숨졌습니다.

경북 경주경찰서는 어제(16일) 오후 3시 40분쯤 경주시 신평동에 있는 놀이기구 '루지'를 타던 8살 A 양이 가드레일과 충돌한 뒤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A 양은 사고 후 의식을 잃은 채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오후 6시 10분쯤 숨졌습니다.

경찰은 A 양이 사촌 언니와 함께 루지를 타고 경사로를 내려오면서 사고가 난 거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고가 발생한 루지는 지난해 11월 개장한 시설로 바퀴가 달린 카트를 타고 동력장치 없이 경사로를 내려오도록 만들어진 놀이기구입니다.



YTN 이윤재 (lyj102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