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미국 텍사스 주 트레일러 안에서 46명 숨진 채 발견

실시간 주요뉴스

미국 텍사스 주 샌안토니오 시 외곽에 주차된 트레일러 안에서 시신 40여 구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AFP통신 등의 보도에 따르면 현지 시간 27일 샌안토니오 시 남쪽 외곽에 위치한 기찻길 옆에서 트레일러가 발견됐으며 내부에서 모두 46구의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또 16명이 인근 병원으로 후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이 가운데 4명은 어린이라고 현지 경찰은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송된 사람들의 경우 발견 당시 신체가 뜨거웠고 탈수 증세를 보였다며 이들이 타고 있던 트레일러 안에서는 물을 발견할 수 없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숨진 사람들은 멕시코 국경을 넘어온 불법 이민자들로 추정됐으며 경찰은 현장에서 3명을 붙잡아 사건 관련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멕시코 국경에서 250km 떨어진 샌안토니오 시는 전날 40도에 육박하는 무더운 날씨를 기록했습니다.




YTN 임수근 (sgl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