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대만 방송국, 中 여객기 추락 보도에 아시아나 모형 사용

실시간 주요뉴스

대만 방송국이 중국 여객기 사고를 보도하면서 우리나라 아시아나항공 여객기 모형을 등장 시켜 논란이 일었다.

22일, 대만 방송사 FTV는 전날 발생한 중국 동방항공 여객기 추락 사건을 다뤘다. 이날 방송에는 전직 여객기 조종사가 사고 여객기 관련 설명을 하기 위해 모형 비행기를 들고나왔다. 그러나 조종사가 들고 나온 모형은 사고와는 아무 관련 없는 아시아나 여객기 모형이었다. 모형의 꼬리날개 부근에는 아시아나항공을 상징하는 색동 문양과 태극기가 새겨져 있었다.

이번에 추락한 여객기는 중국 동방항공사 여객기로, 아시아나와는 전혀 관계가 없다.

현재는 유튜브에서 이 영상을 재생할 수 없는 상태다. 아시아나항공 대만지점이 방송사에 항의하면서 유튜브에서 영상이 비공개 처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실을 알게 된 국내 네티즌들은 "관련 없는 회사의 모형을 왜 사용하는지 모르겠다"며 "다른 의도가 있는 것이 아니냐"고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지난 21일, 승객 123명과 승무원 9명을 태운 중국 동방항공 소속 MU5735편 여객기가 윈난성 쿤밍을 출발해 광둥성 광저우로 향하던 도중 광시좡족자치구 우저우 텅현 인근 산악 지역에 추락했다. 26일, 중국 당국은 탑승객 132명 전원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사고 원인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사고 관련 긴급조치 지휘본부는 여객기 블랙박스를 2개 모두 회수했으며, 판독을 위해 베이징으로 운송했다고 설명했다.

YTN 정윤주 (younju@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