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바이든, 우크라 군사 긴장고조 시 강력 대응 경고"

실시간 주요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접경지대 군사력 증가에 깊은 우려를 표시하면서 경제 제재 등 강력한 조처를 경고했습니다.

백악관은 바이든 대통령이 현지 시각 7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화상 회담에서 이 같은 입장을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회담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접경지대에 병력 배치를 크게 늘려 침공 우려가 제기되고 미국과 유럽 등 서방이 강력히 반발하는 가운데 열렸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주변에서 러시아의 병력 증강과 관련해 미국과 유럽 동맹의 깊은 우려를 표명했다고 백악관이 전했습니다.

또 미국과 동맹이 군사적 긴장 고조 시에 강력한 경제적 조처와 다른 조처로 대응할 것임을 분명히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우크라이나의 주권과 영토 보전에 대한 미국의 지지를 재차 강조하면서 긴장 완화와 외교로의 복귀를 요구했습니다.

두 정상은 자신의 관련 팀에 후속 조처를 위한 임무를 부여했고, 미국은 동맹, 파트너들과 긴밀히 조율해 이 일을 할 것이라고 백악관은 설명했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