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美 SNL도 '오징어 게임' 패러디...한국 비하 논란

실시간 주요뉴스

46년 전통의 미국 인기 코미디쇼 'SNL'측이 '오징어 게임' 패러디를 선보였지만 한국 비하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현지시간 17일 SNL 유튜브 채널에서 선보인 영상에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의 주인공 라미 말렉이 체육복을 입고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에 참여했습니다.

하지만 라미 말렉이 상금 40억 원이 미화로 얼마인지 검색하는 부분에서 한국 비하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구글 검색창에 40억 원을 검색하자 미화로 47.89달러, 우리 돈 약 5만6천 원으로 나오면서 "한국을 후진국처럼 묘사한 것 아니냐" 는 반응이 나왔기 때문입니다.

반면 "이게 SNL식 개그"라며 "환율 계산 부분에서 제일 크게 웃은 것 같다" 등 상반된 의견도 나오고 있습니다.

YTN 김선희 (sunny@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