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IS 아프간 지부, 40여 명 숨진 모스크 테러 배후 자처

실시간 주요뉴스

IS 아프간 지부, 40여 명 숨진 모스크 테러 배후 자처
이슬람 무장단체 이슬람국가 호라산(IS-K)이 현지 시간 15일 발생한 아프가니스탄 시아파 모스크 자살 폭탄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AFP 등 외신에 따르면 이슬람국가 호라산은 텔레그램을 통해 배포한 성명에서 폭탄을 든 두 명의 조직원이 신도들이 모스크 안에서 예배에 참여한 사이 모스크의 서로 다른 장소에서 자폭 테러를 감행했다고 밝혔습니다.

IS-K는 "첫 번째 조직원은 모스크 통로에서, 두 번째 조직원은 모스크 중앙에서 자살 폭탄을 터뜨렸다"고 설명했습니다.

탈레반 당국은 이날 아프가니스탄 남부 칸다하르주의 주도 칸다하르의 시아파 이맘 바르가 모스크에서 예배 도중 발생한 폭탄 테러로 최소 47명이 숨지고 70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YTN 김태현 (kimt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