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512명| 완치 12,282명| 사망 289명| 검사 누적 1,408,312명
비건 美 대표, 안보리 15개 이사국들과 비공개 회동
Posted : 2019-06-13 09:48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15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이사국들과 비공개 회동을 했습니다.

비건 대표는 김정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 등을 긍정적인 신호로 본다는 언급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원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 1주년인 현지시각 12일 뉴욕에서 15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이사국들과 비공개 회동을 했습니다.

이번 회동은 유엔본부 앞에 있는 유엔 주재 미국대표부에서 약 1시간 반에 걸쳐 이뤄졌습니다.

회동에 참석한 외교소식통에 따르면 비건 대표는 김정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와 고 이희호 여사 별세에 대한 조의문 등을 언급하며 긍정적인 신호로 본다는 취지의 언급을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번 회동에는 안보리 이사국은 아니지만 한반도 문제 당사국으로서 조태열 유엔주재 우리나라 대사와 벳쇼 고로 일본대사도 참석했습니다.

조 대사는 회동 직후 특파원들에게 향후 대북 협상 전망과 관련한 평가와 전망 등에 대한 의견을 조율했다고 밝혔습니다.

비건 대표의 안보리 이사국 회동은 지난 2월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결렬 뒤 최근 상황을 공유하고 대북제재 전선을 다지기 위한 의도가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됩니다.

비건 대표는 하노이 회담 후인 지난 3월에도 안보리 이사국과 한국, 일본을 대상으로 비공개 간담회를 개최했습니다.

YTN 김원배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