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검찰, 정인이 학대 영상 법정에서 공개...방청석 '울음바다'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검찰, 정인이 학대 영상 법정에서 공개...방청석 '울음바다'

2021년 04월 07일 21시 1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검찰, 정인이 학대 영상 법정에서 공개...방청석 '울음바다'
검찰이 16개월 영아 정인이를 학대로 숨지게 한 양부모 재판에서 양모 장 모 씨의 학대 정황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검찰은 오늘(7일) 서울남부지방법원에서 열린 정인이 사건 재판에서 살인과 아동학대 치사 혐의로 기소된 양모 장 씨가 정인이의 목을 잡아 들어 올리거나 유모차를 거세게 밀치는 영상 등을 공개했습니다.

이 밖에도 영상 속에서 장 씨는 정인이에게 다리 찢기를 강요하거나, 아이가 음식을 제대로 넘기지 못하고 울먹이자 욕을 하기도 했습니다.

법정에서 정인이가 고통스러워하는 영상이 공개되자, 방청석에서는 탄식과 울음이 터져 나오기도 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