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전설의 심해어' 120kg 돗돔, 270만 원에 팔렸다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전설의 심해어' 120kg 돗돔, 270만 원에 팔렸다

2020년 11월 11일 13시 5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잡기가 어려워 '전설의 심해어'라는 수식어가 붙는 돗돔 한 마리가 270만 원에 낙찰됐다.

부산공동어시장은 11일 새벽 6시 여수 지역 한 어선이 거문도 앞바다에서 잡은 돗돔 한 마리가 이곳에서 위탁 판매됐다고 밝혔다.

이날 판매된 돗돔은 몸길이 약 1.8m에 무게는 120kg에 달한다.


이 돗돔은 부산공동어시장 중도매인에게 270만 원에 낙찰됐고, 부산 서구 한 선어 전문 횟집에 판매될 예정이다.

부산공동어시장에서 돗돔이 위판된 것은 지난 2017년 6월 몸길이 1.75m인 돗돔이 280만 원에 거래된 이후 처음이다.

YTN PLUS 문지영 기자(moon@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