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내연녀 감금·폭행' 민주당 성남시의원 피소...의원직 사퇴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내연녀 감금·폭행' 민주당 성남시의원 피소...의원직 사퇴

2019년 12월 05일 18시 1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내연녀 감금·폭행' 민주당 성남시의원 피소...의원직 사퇴
더불어민주당 소속 경기도 성남시의회 의원이 내연녀를 감금·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로 고소당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경기 성남수정경찰서는 피해 여성으로부터 고소장을 접수하고 A 시의원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의원은 지난 2016년부터 3년 동안 부적절한 만남을 유지하던 여성을 상습적으로 감금·폭행한 혐의를 받습니다.

피해 여성 측은 A 의원이 여성의 아이들을 빌미로 협박하며 성폭행도 저질렀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 의원은 오늘(5일) 해당 의혹과 관련해 민주당 경기도당을 탈당하고 시의회에도 사직서를 냈습니다.

성남시의회 민주당 의원협의회는 사실관계를 떠나 관련 의혹에 대해 시민에게 깊은 유감을 표하며, 긴급의원총회를 열어 A 의원의 협의회 탈퇴를 의결했다고 밝혔습니다.

나혜인 [nahi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