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비례정당 오늘 창당...與, 내일부터 비례후보 접수

野 비례정당 오늘 창당...與, 내일부터 비례후보 접수

2024.03.03. 오후 1:5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더불어민주당이 주도하는 범야권 비례위성정당, 가칭 '민주개혁진보연합'이 오늘(3일) 공식 출범합니다.

앞서 창당 절차를 끝낸 국민의힘의 비례위성정당,'국민의미래'는 내일부터 비례대표 후보 접수를 시작합니다.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강민경 기자!

거대 양당의 지역구 후보 공천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는데, 비례대표 후보 선정 작업도 속도를 내는 것 같네요?

[기자]
총선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현재 기준, 전체 지역구 254곳 가운데 국민의힘은 197곳, 더불어민주당은 176곳의 공천을 마쳤습니다.

지역구 후보 선정 절차가 막바지에 들어간 만큼 여야는 비례대표 공천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이 주도하는 범야권 비례위성정당, 가칭 '민주개혁진보연합'은 잠시 뒤인 오후 2시 창당대회를 열고 출범합니다.

공식 당명은 '더불어민주연합'이 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민주당은 위성정당에 참여하는 소수 정당인 진보당과 새진보연합, 시민사회 인물들이 주축인 연합정치시민회의 후보 10명을 당선 안정권, 즉 비례대표 순번 20번 안에 배치하기로 합의한 상태입니다.

민주당 입장에선 당선권에 배치할 수 있는 후보자 몫이 그만큼 줄어드는 거라, 내부에선 순번을 둘러싼 치열한 기 싸움이 예상됩니다.

국민의힘의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는 속도가 더 빠릅니다.

지난달 23일 공식 출범을 거쳐, 내일(4일)부턴 후보자 접수를 시작합니다.

현역 강세, 무감동 공천이란 지적이 일자 여당 지도부는 비례대표와 강세 지역 후보 국민추천제 카드를 꺼내 들었는데요.

낮은 정치신인 비율 논란을 비례대표 공천으로 얼마나 보완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이런 가운데 현역 평가 하위 20%를 통보받고 모멸감을 느꼈다며 민주당 탈당을 선언했던 4선 김영주 의원은 내일 국민의힘에 입당하기로 했습니다.

지난 1일 김 의원을 만난 한동훈 비대위원장은 김 의원에게 입당을 공식 제안했습니다.

국민의힘 서울 영등포을 후보 경선을 포기한 박민식 전 국가보훈부 장관은 김성태 전 의원의 지역구였던 서울 강서을에 출마하기로 했습니다.

박 전 장관 역시 한동훈 비대위원장의 요청을 받아들여, 필승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앵커]
제3지대 움직임도 짚어보겠습니다.

새로운미래 이낙연 대표가 오늘로 예정된 광주 출마 기자회견을 미뤘죠?

[기자]
그렇습니다. 이낙연 대표는 어제, '민주세력의 결집과 확장'을 위해 출마 선언 기자회견을 미룬다고 공지했습니다.

출마 자체를 포기하는 건 아니라고 못 박은 만큼 민주당 이탈 세력과 연대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거라는 해석이 나왔습니다.

실제로 민주당 공천 심사에 반발한 탈당파와 일부 친문 인사의 연대 움직임이 포착되고 있습니다.

이낙연 대표는 어제 서울 중·성동갑 공천에서 배제된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을 만났고, 오늘은 무소속 설훈, 민주당 공천에서 배제된 뒤 탈당을 시사한 홍영표 의원과 통화했다고 YTN에 밝혔습니다.

설 의원 역시 YTN과 통화에서 새로운미래 김종민 공동대표, 홍영표 의원과 '민주연합' 연대를 논의하고 있다고 설명했는데요.

'민주연합' 연대가 현실화하면 이낙연 대표 측이 당명을 바꿔 합류할 가능성도 거론됩니다.

이준석 대표의 개혁신당은 수도권 2030 표심 잡기에 공을 들이고 있습니다.

경기 화성을 출마를 선언한 이준석 대표와 경기 용인갑에 출사표를 던진 양향자 원내대표, 경기 화성정에 나서는 이원욱 의원과 함께 이른바 '반도체 벨트' 전선을 구축해 시너지 효과를 내겠다는 구상입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주도하는 신당 '조국 혁신당'도 오늘 경기도에서 창당대회를 열고 본격적인 총선 준비를 시작합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YTN 강민경 (kmk021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