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정치신인 배려, 국민추천제·비례대표 공천서 보완"

與 "정치신인 배려, 국민추천제·비례대표 공천서 보완"

2024.02.29. 오전 11:2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국민의힘은 총선 공천 심사에서 정치 신인들이 현역 의원에 밀려 고배를 마시고 있단 지적과 관련해, 국민추천제나 비례대표 공천으로 보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오늘(29일)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정치 신인 문제는 비례대표 등에서 많이 보완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사심 없는 기준으로 남은 공천과 국민추천제를 하겠다는 것 역시 그런 의미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지역구 공천을 공정하게 하다 보면 신인이나 경험이 적은 분들의 경쟁력이 부족할 수 있다며, 경선을 통과하기 어려운 분이라도 필요하면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에서 잘 추려 제시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장동혁 사무총장 역시 비례대표 공천과 국민추천제에 여성과 청년 비율이 낮다는 시각을 담아내도록 노력하겠다며, 특히 국민추천제 적용이 가능한 지역구로 현역 박진 의원과 이원모 전 대통령실 인사비서관이 다른 지역으로 배치돼 비어있는 서울 강남을을 꼽았습니다.



YTN 나혜인 (nahi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