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지은 "당신들에게 맞서 싸울 것...김건희 사과하라" 성명

실시간 주요뉴스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성폭력을 고발한 김지은 씨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에게 사과를 요구했다.

김지은 씨는 17일 한국성폭력상담소를 통해 "법원 판결로 유죄가 확정된 사건에조차 음모론과 비아냥으로 대하는 김건희 씨의 태도를 보았다"면서 "피해자들의 울부짖음이 담긴 미투를 그렇게 쉽게 폄훼하는 말들도 들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서 "당신들이 생각 없이 내뱉은 말들이 결국 2차 가해의 씨앗이 되었고 지금도 악플에 시달리고 있다"는 상황을 전하며 "2차 가해자들은 청와대, 여당 후보의 캠프뿐만 아니라 야당 캠프에도 있다는 사실을 이번에 명확하게 알게 됐다"고 말했다.

김 씨는 마지막으로 "당신들이 세상을 바꿔줄 것이라 기대하지 않는다"면서 "한낱 유한한 권력을 가지고 국민을 나누고 조종하고 조롱하는 당신들에게 맞서 끝까지 싸우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안 전 지사는 업무상 위력에 의한 간음 등 성폭력 혐의로 기소되어, 대법원에서 3년 6개월의 징역형이 확정되어 복역 중이다.

앞서 16일 MBC 스트레이트에서 방송된 김건희 씨 통화 내용에는 김 씨가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를 고발하는 '미투'에 대해 부정적인 발언을 하고 안 씨를 동정하는 발언을 한 사실이 드러났다.


YTN PLUS 최가영 (weeping07@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