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뉴스 > 문화
    북한의 KAIST, 리과대학을 아시나요?

    VOD

    [앵커멘트]

    우리나라의 KAIST 같은 대표적인 이공계 대학이 북한에도 있습니다.

    바로 '리과 대학'인데요.

    사상적인 측면은 배제하고 철저히 실력중심으로 신입생을 선발한다고 합니다.

    김진두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북한 최고의 영재들이 선택하는 대학은 크게 두개로 나뉩니다.

    김일성 종합대학과 리과대학입니다.

    김일성 종합대학은 간판을 중시하는 학생들이 진학하고, 리과대학은 실력 양성을 목표로 하는 학생들이 진학합니다.

    대학 진학의 가장 큰 조건인 출신성분과 집안 배경도 리과대학에는 통하지 않습니다.

    신입생을 철저하게 실력 위주로 선발하기 때문입니다.

    리과대학은 지난 1967년, 사상을 배제한 수재교육을 강조하던 정부의 정책으로 설립됐습니다.

    [인터뷰:최현규, KISTI 동향정보분석팀 팀장]
    "북한의 대학선발은 사상과 출신성분을 중시하지만, 리과대학은 철저히 실력위주로 선발하기 때문입니다."

    리과대학은 수학부와 물리학부 등 6개의 자연과학 관련 학부로 구성돼 있습니다.

    각 학부는 자체 연구소를 갖고 있어 학생들이 연구중심의 수업을 하는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리과대학의 정원수는 학생들과 교직원들을 포함해 약 4,000명 정도입니다.

    대학과정은 모두 7년이며, 여기에는 1년의 졸업논문 학기도 포함돼 있습니다.

    리과대학의 졸업생들은 북한 중앙당 간부부에서 지시하는 대로 직장 배치를 받습니다.

    대부분 연구소에서 북한의 과학기술 개발을 이끌게 됩니다.

    YTN 김진두입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北 억류된 한국인 부모 "중국 간 줄 알았는데…"

    北 억류된 한국인 부모 "중국 간 줄 알았는데…"
    [앵커] 북한이 불법 입국 혐의로 억류했다고 밝힌 뉴욕대 학생 주원문 씨의 부모는 아들이 중국 여행을 가는 것으로만 알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북한은 CNN을 불러 억류하고 있는 우리 국민 2명과의 인터뷰를 허용했습니다. 뉴욕에서 김원배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이 '불법 입국'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밝힌 뉴욕대 학생 주원문 씨의 부모...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