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하와이서 온 충격적인 택배...전국으로 퍼졌다

[자막뉴스] 하와이서 온 충격적인 택배...전국으로 퍼졌다

2023.03.27. 오후 10:4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주차장에서 남성 2명이 만나 무언가를 주고받습니다.

오른쪽은 클럽에서 손님을 모집하는 직원.

마약류 유통책에게서 액상 대마를 사는 모습입니다.

클럽에서 마약이 유통된다는 첩보로 수사에 들어간 경찰은 국제우편으로 마약류를 밀반입한 유통책 3명을 붙잡았습니다.

이 가운데 총책인 30대 A 씨는 서울 강남 클럽에서 일하다가 미국 하와이로 건너가 지난 2021년 7월부터 최근까지 50여 차례에 걸쳐 마약류 시가 20억 원 상당을 국내로 보낸 혐의를 받습니다.

엑스터시와 코카인 등을 과자 봉지 사이에 숨긴 거로 드러났습니다.

[이승주 / 부산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장 : (총책이) 판매한 마약류를 주로 클럽 MD(영업 직원)들이 구입한 것을 확인했고, 클럽 MD들이 손님들에게 마약류를 직접 판매한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마약류는 클럽 직원들을 통해 서울과 부산, 대구 등 전국 클럽으로 퍼졌습니다.

경찰은 A 씨가 하와이에서 보낸 우편 송장을 모두 확인해 유통 규모를 파악하고 클럽에서 손님들이 마약류를 투약하는 모습까지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유통책과 투약자 등 69명을 붙잡아 이 가운데 11명을 구속했습니다.

경찰은 클럽 내 마약류 유통에 관여한 사람들이 더 있는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YTN 차상은입니다.

촬영기자 : 강현석
화면제공 : 부산경찰청
자막뉴스 : 이선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