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서울] 서울시, 모아타운 6곳 지정...7,000세대 공급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시는 강서구 네 곳, 강동구 한 곳, 관악구 한 곳을 모아타운으로 지정해 7,000세대 규모 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시는 어제(7일) 제2차 소규모주택정비 통합심의 소위원회를 열어 '모아타운 관리계획' 심의를 의결했습니다.

심의 통과 지역은 강서구 화곡동 1130-7번지 등 4곳, 강동구 둔촌동 77-41번지, 관악구 청룡동 1535번지입니다.

모아타운은 대규모 재개발이 어려운 10만㎡ 이내 노후 저층 주거지를 하나로 묶어 정비사업을 추진하는 시의 소규모 정비 모델입니다.

한병용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모아타운 제도를 통해 주거환경 개선 등 양질의 주택 공급이 가능한 만큼 행정적 지원을 지속해나가겠다"고 했습니다.




YTN 최기성 (choiks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