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충남 부여 실종자 2명 찾지 못해...내일 오전 수색 재개

실시간 주요뉴스

어제 집중호우로 충남 부여에서 실종된 2명을 찾기 위한 수색작업이 오늘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 이어졌지만 두 사람을 찾지 못했습니다.

오늘 수색 작업에는 소방과 경찰, 군 장병 등 구조인력 439명과 헬기와 드론 등 장비 28대가 투입됐습니다.

소방당국은 백마강까지였던 수색 범위를 금강하굿둑까지 넓혔지만, 실종자들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수색작업은 내일 오전 9시에 다시 시작됩니다.

어제(14일) 오전 1시 44분쯤 부여군 은산면 나령리 인근에서 50대 남성 등 2명이 탄 1톤 트럭이 급류에 떠내려갈 것 같다는 신고가 접수된 뒤 하천 다리 밑에서 차량만 발견됐습니다.



YTN 황보선 (bosu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