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단독] 거래처 납품 갈등에...낫으로 위협하고 무차별 폭력

실시간 주요뉴스

낫 들고 피해자 위협한 남성…바닥에 메다꽂기도
경찰 출동할 때까지 10분 간 폭행 이어져
피해자는 축산물 가공업자…가해자 식당에 납품
[앵커]
충남 천안에서 40대 남성이 납품 문제로 갈등을 빚던 거래처를 찾아가 낫으로 위협하며 난동을 부렸습니다.

경찰이 도착할 때까지 일방적으로 폭행을 당한 피해자는 척추뼈 세 대가 부러지는 등 심하게 다쳤습니다.

양동훈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기자]
차에서 내린 남자가 조수석에서 흉기를 꺼내 들더니 머리가 희끗희끗한 피해자에게 돌진합니다.

풀을 벨 때 쓰는 낫입니다.

일행이 말리며 흉기를 빼앗자, 피해자를 그대로 내동댕이칩니다.

남자는 바닥에 떨어진 흉기를 다시 들고 위협을 이어갔고, 피해자를 바닥에 강하게 메다꽂았습니다.

피해자 가족 신고를 받고 경찰이 출동할 때까지, 끔찍한 폭행은 10분 동안 이어졌습니다.

[피해자 : 낫을 들고 나를 찍으려고 그러더라고요. 계속 시멘트 바닥에 이리 메치고 저리 메치고 이렇게 맞았던 거죠.]

이곳에서 폭행을 당한 피해자는 척추가 골절되는 등 큰 부상을 입고 전치 10주 진단을 받았습니다.

피해자는 축산물 가공업자로, 가해 남성 음식점에 부속 고기를 납품했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최근 거래처 변경 문제를 둘러싸고 심한 갈등을 빚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피의자를 특수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사건을 넘겼습니다.

피해자는 사건 현장에 함께 찾아온 다른 두 명도 범행을 도왔다며 추가로 경찰에 고소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YTN 양동훈입니다.


YTN 양동훈 (yangdh0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