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술자리 여성 폭행' 소극 대응한 경찰관 감봉 처분

실시간 주요뉴스

'술자리 여성 폭행' 소극 대응한 경찰관 감봉 처분
광주경찰청은 술자리에서 여성이 지인에게 폭행을 당하는데도 적극적으로 말리지 않고 자리를 떠난 광주 동부경찰서 A 경감에게 감봉 1개월 처분을 내렸습니다.

징계위원회는 폭행 전후 A 경감의 행동이 적절치 않았고, 경찰 공무원으로서 품위를 손상했다고 판단했습니다.

A 경감은 지난 10월, 광주광역시 동구에 있는 술집에서 지인인 50대 남성이 40대 피해 여성을 때리는 데도 말리지 않고 자리를 떴습니다.

이에 대해 A 경감이 피해자를 보호해야 할 경찰관의 책무를 저버렸다는 비판이 일었습니다.




YTN 나현호 (nhh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