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먹던 국물 육수통에 부어 재사용"...식당 주인 시인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먹던 국물 육수통에 부어 재사용"...식당 주인 시인

2021년 04월 19일 18시 5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먹던 국물 육수통에 부어 재사용"...식당 주인 시인
부산의 한 식당에서 음식 재사용을 목격했다는 인터넷상의 주장이 지자체의 조사로 사실로 확인돼 해당 식당이 행정 처분을 받게 됐습니다.

최근 온라인커뮤니티에는 부산 중구의 한 식당에서 어묵탕 육수 재사용을 목격했다는 글이 게시됐습니다.

작성자는 손님이 데워달라는 국물을 직원이 육수통에 넣어 재사용했다며, 계산하고 나가는 길에 직원에게 항의했지만 '먹던 게 아니라 괜찮다'는 답변이 돌아왔다고 적었습니다.

논란이 확산하자 부산 중구청이 해당 식당을 찾아가 현장 조사를 벌인 결과 글 작성자의 주장이 사실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구청 관계자는 "현장 조사에서 식당 주인이 글에 담긴 주장이 사실임을 시인했다"며 "이른 시일 내에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영업정지 15일의 행정 처분과 함께 경찰에 고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