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죄 짓고 교도소 가라' 환청 듣고 강도질 한 50대 징역 3년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죄 짓고 교도소 가라' 환청 듣고 강도질 한 50대 징역 3년

2020년 11월 20일 10시 5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죄 짓고 교도소 가라' 환청 듣고 강도질 한 50대 징역 3년
죄를 짓고 교도소를 가라는 환청을 듣고 강도질을 한 50대에게 징역형이 선고됐습니다.

제주지방법원은 강도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51살 박 모 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습니다.

법원은 박 씨가 편의점에 들어가 흉기로 피해자를 위협해 현금을 빼앗고 맥주를 훔쳐 달아났지만 환청이 들리고 범행 당시 피해자에게 신고하라고 하는 등 정신장애가 있는 점을 고려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씨는 지난 9월 편의점에 들어가 흉기로 돈을 빼앗고 맥주를 훔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고재형 [jhko@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