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284명| 완치 6,598명| 사망 186명| 검사 누적 466,804명
고성 산불 진화에 헬기 투입...본격 진화 시작
Posted : 2019-04-05 06:58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날이 밝으면서 산불 진화에 헬기가 투입됐습니다.

화재 진압에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는데요.

화재대책본부로 가보겠습니다. 이상곤 기자!

진화 작업이 순조롭게 이뤄지고 있나요?

[기자]
날이 밝으면서 헬기가 진화 작업에 본격적으로 투입됐습니다.

이곳에서는 헬기에서 보내오는 영상이 실시간으로 확인되고 있습니다.

다행히 밤사이 바람이 잦아들면서 불이 다소 사그라진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 불이 남아 있는 곳이 많습니다.

산림청은 대통령 지시에 따라 산림청 헬기를 모두 강원도 지역에 투입하기로 했습니다.

국방부 헬기 등도 동원됐으며, 투입된 헬기만 모두 60대입니다.

헬기는 옥계 지역 산불 진화에도 상당수 투입됐습니다.

현재 이곳 고성과 속초에는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 소방서 가용 장비와 인력들도 투입돼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화마가 휩쓸고 간 지역에 대해서는 인명 수색 작업도 진행할 계획입니다.

잔불 진화에는 지자체뿐만 아니라 군부대도 힘을 모으기로 했습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이곳을 찾아 화재 상황을 보고받고 신속한 진압에 최선을 다해주길 당부했습니다.

또 산불이 설악산 국립공원이나 속초 시내로 번질 가능성도 철저히 대비해달라고 말했습니다.

행정안전부는 이번 화재로 긴급 구호 자금 2억 5천만 원을 투입하기로 했으며, 특별재난지역 선포도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강원도는 바람이 잦아든 상태에서 헬기가 투입되면 오전 중에 고성과 속초 지역 산불은 진화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지금까지 고성군 토성면사무소에서 YTN 이상곤[sklee1@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