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내일도 무더위 계속...제주 모레까지 '장맛비'

실시간 주요뉴스

하루하루 열기가 쌓이면서 날이 점점 더워지고 있습니다.

곳곳에 폭염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내일은 오늘보다 날이 더 더워질 것으로 보이는데,

내일 서울 낮 기온이 33도, 대전 35도, 광주 34도, 대구 35도까지 오르는 등 대체로 오늘보다 1~4도가량 높아지며 올해 들어 가장 높은 기온을 기록하는 곳이 많겠습니다.

이에 따라 온열질환에 걸릴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온열질환을 예방하려면 수시로 수분을 섭취해야하고, 외출할 때는 헐렁하고 밝은 색의 옷을 입는 것이 좋습니다.

또 양산과 모자로 볕을 차단하고, 장시간 바깥 활동을 할 때는 그늘에서 충분히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다고 하네요.

내일 내륙에서는 맑은 하늘이 드러나겠습니다.

다만 새벽부터 아침 사이 서해안과 수도권, 영서 지방에 약한 이슬비가 오겠고, 경남 남해안에는 5mm 미만의 비가 조금 내리겠습니다.

또 오후에는 대기 불안정으로 남부 내륙에 돌풍과 벼락을 동반한 소나기가 쏟아지거나, 우박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반면 제주도에는 오늘부터 장마가 시작되면서 모레 오전까지 5~20mm의 장맛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날씨 포커스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