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서울도 새해 첫해 떠올라...남산 공원 전면통제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새해 첫날, 밝고 선명한 해가 떠올랐습니다.

아침까지 강추위가 이어지겠지만 낮부터는 추위가 누그러진다는 예본데요.

중계차 연결해 알아봅니다. 유다현 캐스터!

[기자]
네, 서울 남산타워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많이 추워 보이는데, 오늘 서울 아침 기온 얼마나 내려갔나요?

[캐스터]
네, 목도리에 장갑, 모자까지 했는데도 춥습니다.

밝은 태양이 떠올랐지만, 여전히 칼바람이 불면서 옷깃을 여미게 합니다.

오늘 서울 아침 기온 영하 10.2도였습니다.

지금도 체감 온도는 영하 15도까지 떨어져 있는데요.

현재 중부 곳곳에 한파특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충북 북부는 한파경보가 내려져 있는데요.

지금은 영하 10도 안팎의 강추위가 이어지고 있지만

낮부터는 강추위가 조금 누그러지겠습니다.

서울 낮 기온 1도, 광주 6도로 어제보다 4도에서 6도가량 높을 것으로 보입니다.

휴일인 내일은 전국 대부분 지방에 눈 예보 나와 있습니다.

주로 새벽부터 아침 사이 오겠는데요.

특히 수도권과 강원 산간은 최고 5센티미터의 눈이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 안전에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힘찬 새해가 밝았습니다.

맑고 깨끗한 하늘을 보니 기분 좋아지는데요.

밝은 태양처럼 올 한 해, 시청자 여러분도 밝고 기쁜 일들이 가득한 한 해 되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남산에서 YTN 유다현입니다.

YTN 유다현 (dianayoo@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