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글로벌 K팝 스타 부부 첫 탄생…현아·용준형, 10월 11일 결혼

단독 글로벌 K팝 스타 부부 첫 탄생…현아·용준형, 10월 11일 결혼

2024.07.08. 오전 10:4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단독] 글로벌 K팝 스타 부부 첫 탄생…현아·용준형, 10월 11일 결혼
AD
K팝 스타 현아와 용준형이 백년가약을 맺는다.

오늘(8일) YTN 단독 취재에 따르면 현아와 용준형은 오는 10월 11일 서울의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의 관계를 잘 아는 한 연예 관계자는 최근 YTN 기자와 만나 “오랫동안 친구로 지내며 연예계 생활의 고충을 잘 이해하고, 서로에 대한 위로와 공감으로 믿음과 신뢰가 돈독하다. 최근 연인으로 발전한 뒤 사랑에 대한 확신을 가져 결혼을 결정한 것 같다”며 “서로 긍정적인 에너지를 주고받으며 결혼 이후 더욱 왕성한 활동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현아와 용준형은 과거 큐브 엔터테인먼트에서 각각 포미닛, 비스트 멤버로 활동하며 한솥밥을 먹었고, 함께 무대와 예능에 출연하며 인연을 쌓았다.

2010년에는 용준형이 현아의 솔로곡 ‘체인지’에서 피처링을 맡은 바 있다.

두 스타는 지난 1월 18일 각자의 소셜 미디어에 함께 손잡고 걷고 있는 뒷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리며 열애 사실을 발표한 뒤 공개 열애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월드스타 현아는 지난 5월 2일 새 미니음반 '애티튜드'(Attitude)를 내고 가요계에 2년 만에 컴백해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으며, 용준형은 지난 3월 25일 발매한 EP '뷰티풀 디스토피아'로 전 세계 6개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상위권을 기록하는 등 해외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사진출처 = OSEN]

YTN 허환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