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언론 5단체 "MBC 배제, 언론자유에 대한 명백한 도전"

실시간 주요뉴스

언론 5단체 "MBC 배제, 언론자유에 대한 명백한 도전"
대통령실이 윤석열 대통령의 동남아 순방 일정 전용기에 MBC 취재진의 허용하지 않은 것을 두고, 언론계 5단체가 언론자유에 대한 명백한 도전이라며 반발했습니다.

한국 기자협회와 방송기자연합회, 한국영상기자협회 등 언론계 5개 단체는 긴급 성명을 내고, 권력 비판을 이유로 특정 언론사에 대해 취재 제한을 하는 것은 유례를 찾을 수 없는 언론탄압이자 폭력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윤석열 대통령은 반헌법적이고, 반역사적인 취재 제한 조치를 즉시 취소하고 국민 앞에 사죄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아울러 대통령 전용기는 국민 세금으로 운영되며, 취재비용은 각 언론사가 자비로 부담한다면서, 대통령 전용기 탑승을 사유재산 이용에 혜택을 주는 것처럼 인식하는 것은 시대착오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YTN 차정윤 (jych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