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YTN

OPEC 사무총장 "에너지 수요 늘어 고유가 유지될 것"

실시간 주요뉴스

OPEC 사무총장 "에너지 수요 늘어 고유가 유지될 것"
하이탐 알가이스 석유수출국기구, OPEC 사무총장이 전 세계적인 석유 수요 증가로 고유가 상황이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고 BBC 방송이 현지시간 3일 보도했습니다.

알가이스 사무총장은 세계 최대 규모의 석유·가스 산업 전시회인 아부다비 국제석유전시컨퍼런스를 앞두고 BBC와 인터뷰에서 "하루 평균 석유 수요가 240만 배럴가량으로 늘어나고 있다"며 이같이 전망했습니다.

최근 국제유가는 OPEC와 OPEC 주요 산유국 협의체인 OPEC+의 생산량 조절 속에 초강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지난해 2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한때 배럴당 120달러까지 치솟았던 원유 가격은 올해 5월 70달러대까지 떨어졌습니다.

그러나 OPEC+를 주도하는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가 자발적인 감산 정책을 올해 연말까지 유지하겠다고 밝히면서 다시 유가는 급등해 100달러 선 돌파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국제에너지기구, IEA는 사우디와 러시아의 자발적인 감산 연장이 심각한 공급 부족을 유발할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알가이스 사무총장은 "이는 두 주권 국가인 사우디와 러시아의 자발적인 결정으로, 불확실성을 고려한 예방적이고 선제적인 조치"라고 말했습니다.



YTN 김선희 (sunny@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