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힙합계 전설' 투팍 살인 용의자 27년 만에 체포

美 '힙합계 전설' 투팍 살인 용의자 27년 만에 체포

2023.09.30. 오전 08:1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미국 힙합계 전설 투팍 샤커 살인 사건의 용의자가 27년 만에 체포됐습니다.

CNN 등에 따르면 미국 라스베이거스 경찰은 현지 시간 29일 오전 투팍 살인 용의자로 전 갱단 두목 60살 듀언 키스 '케프 D' 데이비스를 붙잡았습니다.

주 검찰은 대배심이 데이비스에 대해 투팍 살해 사건과 관련해 흉기를 사용한 살인 혐의로 기소를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데이비스는 투팍 살해를 지시한 '현장 지휘관'으로서 네 발의 총을 쐈다고 진술했습니다.

지난 1996년 9월 7일 투팍 일행은 라스베이거스 한 호텔에서 열린 복싱 경기를 본 뒤 차량으로 나가다 총격을 받고 6일 만에 숨졌습니다.

경찰은 투팍의 사망이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컴튼에 있는 두 갱단 사이의 보복에 의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투팍은 '캘리포니아 러브', '하우 두 유 원트 잇' 등의 히트곡으로 유명하며 그래미상 후보에 여섯 차례 노미네이트됐고 2017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리는 등 1990년대 미국의 힙합 신화로 불렸습니다.



YTN 류제웅 (jwryoo@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