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0g의 마법' 프랑스 바게트,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 등재

'250g의 마법' 프랑스 바게트,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 등재

2022.12.01. 오후 10:1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1유로, 약 1천360원이면 즐길 수 있는 프랑스 '국민 빵' 바게트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인정받았습니다.

유네스코 무형유산위원회는 모로코 라바트에서 회의를 열어 "바게트 빵의 장인 노하우와 문화"를 인류무형문화유산 대표목록에 올렸습니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트위터에 이 소식을 전하며 바게트를 "우리의 일상에서 마법과 같이 완벽한 250g"이라고 표현했습니다.



YTN 김상우 (kimsa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