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화이자 "북한 등 45개 빈곤국에 백신 등 원가 공급"

실시간 주요뉴스

화이자 "북한 등 45개 빈곤국에 백신 등 원가 공급"
제약사 화이자가 북한을 비롯한 45개 빈곤국에 코로나19 백신 등을 원가 수준으로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화이자는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에서 자사 제품 23종을 영리를 추구하지 않는 방식으로 빈곤국에 공급할 계획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화이자는 르완다, 가나, 말라위, 세네갈, 우간다 등 5개 아프리카 나라에 먼저 저가로 제품을 공급한 뒤 대상국을 점차 늘려간다는 방침입니다.

45개 대상국 대다수는 아프리카 국가들이고 북한과 시리아, 아이티, 캄보디아 등 의약품 접근성이 매우 제한된 나라도 포함됐습니다.

공급 대상 제품은 모두 23종으로 각종 백신과 암 치료제, 희소병 치료제 등이 포함됐습니다.



YTN 김형근 (hk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