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원숭이두창, 반려동물로 옮기면 유럽서도 풍토병화 우려"

실시간 주요뉴스

"원숭이두창, 반려동물로 옮기면 유럽서도 풍토병화 우려"
아프리카 풍토병인 원숭이두창이 자칫 반려동물로 옮겨가면 유럽에서도 풍토병이 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고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가 보도했습니다.

텔레그래프는 인수공통감염병인 원숭이두창이 아프리카 밖에서 확산하는 조짐으로 볼 때 유럽에서도 반려동물을 숙주 삼아 풍토병으로 자리 잡을 우려가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견해라고 전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유럽질병관리예방센터는 "원숭이두창에 노출된 반려동물을 관리하고, 병원균이 야생 생태계로 옮겨가지 않도록 차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예방센터는 특히 청설모 같은 설치류가 바이러스 숙주가 될 가능성이 있으며, 사람에게서 동물로 전이되는 게 이론적으로도 가능하다고 설명했습니다.



YTN 김형근 (hk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