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인도·방글라데시 폭우...72명 사망·이재민 수백만 명

실시간 주요뉴스

인도 동북부와 방글라데시에서 일주일 넘게 폭우가 쏟아지면서 72명 이상이 사망하고 이재민 수백만 명이 발생했습니다.

현지시각 22일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인도 매체와 외신 보도를 종합하면 인도 동북부 아삼주, 메갈라야주 등과 방글라데시에서는 13∼14일부터 폭우가 이어졌습니다.

이번 폭우로 곳곳의 도로, 철도, 집이 물에 잠겼고 마을이 고립됐으며 산사태로 희생자가 잇따랐습니다.

구조 당국은 아삼주에서만 14일 이후 18명이 사망하고 3천200여 마을에서 85만여 명이 수해를 입었다고 집계했습니다.

방글라데시 서쪽의 인도 비하르주에서는 19일 뇌우로 33명이 숨졌는데, 상당수는 벼락으로 목숨을 잃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FP통신은 방글라데시 동북부에서도 거의 20년 만에 최악의 홍수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