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1위 스테이블 코인 테더도 9조 원 인출..."테라 여파"

실시간 주요뉴스

1위 스테이블 코인 테더도 9조 원 인출..."테라 여파"
한국산 가상화폐 루나와 테라의 폭락 사태 여파 속에 1위 스테이블 코인인 테더에서도 상당한 규모의 자금이 빠져나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CNBC방송은 현지 시각 17일 가상화폐 정보업체 코인게코를 인용해 지난 12일 테더 가격이 1달러 아래로 떨어진 이후 투자자들이 70억 달러, 우리 돈 8조 9천억 원 이상을 인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코인게코는 테더의 유통 공급량은 일주일 전 830억 달러에서 760억 달러로 감소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제학자인 프란시스 코폴라는 CNBC에 최근 테더에서 수십억 달러의 자금을 뺀 것은 개인투자자들이 아니라 가상화폐거래소들이라고 지목했습니다.

테더는 코인 1개당 가치가 1달러에 고정되도록 설계한 스테이블 코인이지만, 또 다른 스테이블 코인인 테라 폭락에 따른 시장 공포 속에 가격이 한때 0.95달러까지 떨어졌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