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화이자 "추가접종, 오미크론 변이 무력화"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기존 백신으로도 코로나19 새 변이인 오미크론을 예방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공식적으로 나왔습니다.

화이자의 연구인데요, 3차 접종을 하면 상당한 예방 효과가 있고, 기존 1, 2차 접종자도 중증으로 악화되는 상황은 피할 수 있다는 겁니다.

보도에 이상순 기자입니다.

[기자]
기존 화이자 백신으로도 오미크론 변이를 예방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보도자료로 공개된 미국의 화이자와 독일의 바이오엔테크의 실험결과입니다.

하지만 부스터 샷, 즉 3차 접종이 전제조건입니다.

[우구어 자힌 바이오엔테크 CEO / 온라인 뉴스컨퍼런스, 8일(현지시각) : 화이자 백신을 세 번째 접종한 사람들은 오미크론 변이에 대해 상당한 예방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오미크론 변이는 백신 2회 접종자의 중화항체 효과를 현격히 감소시켰습니다.

하지만 3회차 접종을 하면 중화항체가 기존 2회 접종 때보다 25배 증가했습니다.

세 번째 백신을 맞은 지 한 달이 지난 접종자의 혈액으로 실험한 결과,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예방 효과가 2019년 말 중국에서 처음 발견된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2회 접종 예방 효과와 비슷했습니다.

당시 예방 효과는 약 95%였습니다.

기존의 2회 접종은 감염을 막을 순 없지만, 중증 예방 효과는 상당 부분 유지됐습니다.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는 오미크론 변이용 백신 개발에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오즐렘 투르시 바이오엔테크 CMO / 온라인 뉴스컨퍼런스, 8일(현지시각) : 내년 3월이면 규제 당국의 승인에 앞서 오미크론에 특화된 백신을 공급할 준비가 될 것으로 보면 될 것 같습니다.]

백신 제조사 중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효능을 공식 발표한 건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처음입니다.

모더나와 얀센 등은 앞으로 몇 주 안에 데이터를 공개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로이터 등 외신은 전했습니다.

YTN 이상순입니다.

YTN 이상순 (ss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