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미 교통안전청 "BTS 응원봉 이름 말할 때 주의해달라"

실시간 주요뉴스

미국 교통안전부(TSA)가 그룹 방탄소년단(BTS) 팬덤 '아미'에 공항 보안 검색대에서 응원봉을 언급할 때 사용하는 단어를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지난 7일, TSA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은 오는 11월 예정된 방탄소년단의 로스앤젤레스 콘서트를 방문할 전 세계 팬들에게 특별한 당부를 남겼다.

TSA는 "당신이 응원봉을 가지고 뛰어난 그룹을 보러 여행을 온다면, 공항 보안 검색대에서 응원봉을 꼭 '라이트 스틱'이라고 불러 달라"고 부탁했다.

미국 교통안전부가 특별한 부탁을 한 이유는 방탄소년단 동식 응원봉 이름이 '아미 밤'(Army Bomb)이기 때문이다. 이를 직역하면 '군대 폭탄'이다. BTS 팬덤 '아미'의 응원 문화를 잘 모르는 직원이라면 가방 안에 폭탄이 들어있다는 말에 큰 소동이 벌어질 가능성이 있다.

BTS 오프라인 콘서트는 오는 11월 27~28일, 12월 1~2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릴 예정이다. 오프라인 공연은 2019년 서울에서 펼쳐진 '2019 BTS 월드 투어 러브 유어 셀프: 스피크 유어셀프 더 파이널' 이후 2년 만이다.

방탄소년단은 2년 만의 오프라인 공연에 앞서 다음 달 24일 온라인 콘서트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를 개최한다.

YTN PLUS 정윤주 (younju@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