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영상] 해외 활동가들 "위안부 운동 의미 퇴색 않기를"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영상] 해외 활동가들 "위안부 운동 의미 퇴색 않기를"

2020년 05월 25일 21시 5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윤미향 의혹,

"이용수 할머니, 정대협에 관한 문제 제기 벌써 10년 되어간다"

배상과 교육을 위한 위안부 행동 (CARE) 김현정 대표

해외 활동가 19명, "왜곡 보도 자제해달라" "다양한 주장, 검증 후 보도해달라"

[안젤라 리 / 미국 LA 평화나비 대표 : 저희한테는 한 번도 할머니께서 그렇게 부정적인 말씀을 하신 적이 없어요. 그래서 저는 들은 바가 없습니다.]

[양징자 / 일본 도쿄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 전국행동 : 故 송신도 할머니께서 우리 때문에 당신이 굉장히 고생을 한다, 힘들다는 말씀을 어딜 가나 하소연을 하셨어요.]

[양징자 / 일본 도쿄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 전국행동 : 피해자의 상처를 깊이 모르는 사람들은 그 말을 그냥 받아들이기 때문에 그 사람들은 저희한테 말해요. '할머니 그렇게 힘들어하시는데 너희들은 왜 그러냐.' 그러면 저희들은 대꾸는 절대 못 합니다. 한 마디도 못해요. 할머니가 왜 그러시는지 아니까….]

[이정신 / 미국 워싱턴 정신대 문제 대책위원회 : 정의연 윤미향 전 대표 관련 의혹이 조사를 통해 밝혀지는 것과 상관없이 저희 정대위는 이 문제로 인해 피해자 할머니들에게 어떠한 정신적 피해도 없기를, 또 지난 30년 동안 순수하게 위안부 운동에 헌신해온 미주 운동가들이나 정의연이 펼쳐온 중요한 위안부 운동을 왜곡·폄하하거나 부정적인 인식이 없기를 바랍니다.]

철저한 진상조사 필요하지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운동의 의미, 퇴색하지 않기를"

해외 활동가들 '한목소리'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