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206명| 완치 10,226명| 사망 267명| 검사 누적 826,437명
미국서 "마스크 착용해주세요" 권유한 식당 요리사에 총격
Posted : 2020-05-22 07:00
미국서 "마스크 착용해주세요" 권유한 식당 요리사에 총격

사진 출처 = Aurora Police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 식당 입장을 거부당한 한 미국 남성이 요리사 A 씨에게 총격을 가해 살인 미수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20일(이하 현지 시각) AP 통신 등에 따르면 콜로라도주 덴버 오로라에 위치한 '와플 하우스' 체인 매장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 현지 경찰은 용의자 켈빈 왓슨(27)을 1급 살인 혐의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진술서에 따르면 왓슨은 지난 14일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이 식당을 방문했다. 직원들은 그에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착용해야 입장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왓슨은 이 말을 듣고 마스크를 가지고 매장으로 돌아왔지만 착용은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종업원이 다시 그에게 마스크 착용을 하지 않으면 음식을 제공할 수 없다고 했다.

사건 목격자는 경찰에 "왓슨이 요리사를 향해 '당신의 머리를 날려버릴 수도 있다'라고 말하면서 카운터에 권총을 올렸다"라고 진술했다.

이후 왓슨은 친구와 함께 '와플 하우스'를 빠져나갔지만, 다음 날인 15일 늦은 밤 왓슨은 다시 이 가게를 찾았다.

요리사 A 씨가 재차 음식 제공을 거부하자 왓슨은 그의 얼굴을 폭행했다. 그러자 A 씨는 가게 뒷문을 통해 밖으로 달아났고, 왓슨은 그를 쫓아가 총격을 가했다.

결국 A 씨는 가슴과 복부 주변에 총상을 입었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어 현재는 집에서 회복 중인 것으로 전해진다.


YTN PLUS 문지영 기자(moon@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