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소변기에 주먹밥 넣고 시식... "깨끗한 청소 위한 회사 전통"
소변기에 주먹밥 넣고 시식... "깨끗한 청소 위한 회사 전통"
Posted : 2018-07-27 11:00
"이런 행사는 우리 회사가 위생을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하는지 보여주는 것입니다"

중국의 한 차 회사에서 위생 상태를 강조하기 위해 벌인 행사가 화제다. 홍차, 보이차 등을 생산하는 이 회사는 지난 7일(현지 시각) 화장실 내 남성 소변기 속에 주먹밥을 넣고 꺼내 먹는 장면을 공개했다.

사측은 해당 행사에 대해 "'화장실 훈련'이라 불리는 이 행사는 지난 25년간 매년 열렸다"며 "우리 회사가 위생을 매우 중요한 문제로 생각하는 것을 보여준다"고 밝혔다.

이날 소변기를 청소한 미화원은 "언제나 온 마음을 다해 청소한다. 나의 목표는 이상한 냄새가 나지 않을 때까지 닦아서, 사람들이 식사까지 할 수 있을 정도로 소변기를 깨끗하게 만드는 것"이라고 말했다.

소변기에 담긴 주먹밥을 시식한 한 고위 간부는 주먹밥을 소변기에 문지른 뒤 한 입 베어 물고 "튀긴 주먹밥이라고 생각하며 먹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후 다른 직원들도 화장실에 둘러앉아 주먹밥을 함께 시식했다.

다소 황당한 회사의 행사 장면은 중국 내에서도 각종 언론과 SNS에서 소개되며 큰 화제가 됐다. 영상을 접한 이들 중 일부는 '연출된 상황'이라는 의혹을 제기했으나, 사측은 실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YTN PLUS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출처 = SCMP]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