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와도 끄떡없죠!'...놀이공원은 아이들 '세상'

'비 와도 끄떡없죠!'...놀이공원은 아이들 '세상'

2024.06.22. 오후 1: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휴일인 오늘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면서 연일 이어진 무더위 기세가 한풀 꺾였는데요.

놀이공원은 실내 공간을 중심으로 가족 단위 나들이객이 북적인다고 합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배민혁 기자!

[기자]
네, 경기 과천시 서울랜드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현장 분위기는 어떻습니까?

[기자]
네, 보시는 것처럼 실내 놀이터는 비를 피해 나들이 나온 아이들로 북적이는데요.

아이들은 미끄럼틀도 타고 정글짐을 뛰어다니며 즐거운 한때를 보내고 있습니다.

이야기 직접 들어보겠습니다.

[이아름 / 서울 명일동 : 비가 많이 와서 서울랜드 못 올까 걱정했는데, 이렇게 아기 놀 수 있는 큰 대형 키즈카페가 있어서…집에만 있으면 사실 너무 힘든데 여기 넓은 곳에 와서 노니까 육아도 덜 힘들고 저도 스트레스가 풀려서….]

개장 36주년을 맞은 서울랜드는 가족 단위 나들이 공간으로 사랑을 받아 왔는데요.

아이들이 정말 좋아하는 회전목마부터 어른들이 같이 타도 즐거운 바이킹까지 다양한 놀이기구가 마련됐습니다.

또, 오늘처럼 비가 오는 날에도 나들이 기분을 한껏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준비돼 있는데요.

정글 속 동물들을 주제로한 가족 뮤지컬도 마련돼 있고 해가 진 이후에는 불꽃놀이와 레이저쇼가 펼쳐질 예정입니다.

특히 오늘부터는 여름을 맞아 특별한 물놀이 축제도 시작합니다.

귀여운 캐릭터 DJ들이 준비한 음악에 맞춰 시원한 물대포가 쏟아지고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물총을 쏘며 여름을 흠뻑 즐길 수 있습니다.

미끄럼틀을 타고 내리면 바로 물놀이장이 펼쳐지는 곳도 있으니 물놀이 계획에 참고하시면 좋을 듯합니다.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면서 찾아오는 장마와 무더위, 걱정되실 텐데요.

비가 내리면 실내에서 놀 수 있고, 날이 더우면 물놀이도 할 수 있는 놀이공원으로 나들이 나오시는 건 어떨까요.

지금까지 경기 과천시 서울랜드에서 YTN 배민혁입니다.

촬영기자 ; 김자영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