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내가 고독사할 확률은?'...성인 남녀 평균 32%

실시간 주요뉴스

'내가 고독사할 확률은?'...성인 남녀 평균 32%
가족 등 주변 사람과 단절된 채 홀로 숨지는 '고독사'가 사회적 문제로 떠오른 가운데, 우리 국민이 스스로 고독사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확률은 평균 32% 정도로 나타났습니다.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천 명을 대상으로 '자신이 고독사할 가능성을 0에서 100%까지 놓고 볼 때 어느 정도라고 생각하는지' 조사한 결과 평균 32.3%로 집계됐습니다.

남성은 평균 30.2%, 여성은 34.4%로 응답했고, 연령대별로는 30대가 39.5%로 가장 높았습니다.

또 주거형태나 경제적 지위가 불안정하고 소득이 낮을수록, 혼자 살거나 가족 구성원 수가 적을수록 본인의 고독사 확률을 높게 평가하는 경향이 확인됐습니다.

응답자 10명 중 1명꼴인 9.2%는 스스로 고독사할 가능성이 80% 이상이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YTN 신지원 (jiwons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