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성 소수자 차별 반대' 앞장선 임보라 목사 별세

실시간 주요뉴스

'성 소수자 차별 반대' 앞장선 임보라 목사 별세
성 소수자 인권을 위해 힘써온 임보라 섬돌향린교회 목사가 지난 3일 향년 55세로 별세했습니다.

임 목사는 1993년 강남향린교회 전도사로 목회 활동을 시작했고, '차별 없는 세상을 위한 기독교 연대' 공동대표를 맡아, 성 소수자 권리를 위해 다양한 사회운동을 벌였습니다.

보수적인 주류 개신교가 반대하는 차별금지법 제정을 주장하고, 성 소수자 활동으로 인해 이들 교단으로부터 이단으로 규정되기도 했습니다.

빈소는 강동경희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고 발인은 내일(7일) 아침입니다.



YTN 장아영 (jay2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