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식당 화재로 1명 연기흡입..."배기관에서 불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

오늘(26일) 오전 10시 10분쯤 서울 관철동에 있는 2층짜리 식당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손님과 직원 등 6명이 스스로 대피했고, 이 가운데 50대 여성이 한 명이 연기를 들이마셔 현장에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소방 당국은 식당 안에 있던 배기관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YTN 안동준 (eastju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