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단독] 이근 전 대위 내일 새벽 항공편으로 입국

실시간 주요뉴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략 전쟁에 의용병으로 참전했던 이근 전 대위가 내일(27일) 귀국하는 것으로 YTN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이 씨는 한국 시각으로 오늘(26일) 저녁 7시 20분 폴란드 바르샤바 쇼팽 공항을 출발해 내일 새벽 6시 5분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앞서 경찰은 이 씨가 입국하는 대로 조사할 준비를 마쳤다고 밝힌 만큼 입국 즉시 신병을 확보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 씨 측 관계자는 지난 22일 유튜브에 이근 전 대위가 MRI 검사를 받는 사진을 공개하며 부상 치료와 재활을 위해 한국으로 돌아가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YTN 김철희 (kchee2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