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오늘부터 청와대 본관 집무실·관저 건물 내부 관람 가능

실시간 주요뉴스

청와대 본관 실내와 관저 건물 내부가 오늘(26일)부터 공개됩니다.

문화재청은 어제(25일) 본관과 관저 내부를 언론에 공개하고 오늘부터 청와대 관람객들이 해당 공간을 관람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지난 1991년 9월 준공된 청와대 본관은 대통령 공식 집무와 접견을 위해 사용된 공간입니다.

관람객들은 본관 1층인 영부인 집무실과 접견실이 있는 무궁화실, 다과 행사 때 사용됐던 인왕실, 2층 대통령 집무실과 외빈 접견실, 동측 별채인 충무실 등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대통령과 가족이 거주하던 관저는 관저 뜰에서 내부를 볼 수 있도록 관저 창문이 전면 개방됩니다.




YTN 김혜린 (khr080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