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단독] "자는데 깨워서"...흉기 훔쳐 선생님 찌른 고3 체포

실시간 주요뉴스

[단독] "자는데 깨워서"...흉기 훔쳐 선생님 찌른 고3 체포
자신을 훈계하던 선생님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고3 학생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살인 미수와 특수 절도 등 혐의로 18살 A 군을 현행범 체포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A 군은 오늘(23일) 오전 10시 반쯤 인천 남동구에 있는 직업전문학교에서 40대 교사를 흉기로 찌르고 이를 말리는 동급생 2명도 다치게 한 혐의를 받습니다.

A 군은 수업 중 선생님이 잠든 자신을 깨우자 화가 나 인근 상점에서 흉기를 훔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구체적인 범행 경위 등을 추가 조사한 뒤 A 군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입니다.


YTN 정현우 (junghw504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