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고등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 40대 여교사, 2심도 징역형 집행유예

실시간 주요뉴스

고등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 40대 여교사, 2심도 징역형 집행유예
고등학생 제자를 성적 학대한 혐의로 기소된 전직 여교사가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인천지방법원은 아동학대 혐의로 기소된 46살 전직 여교사 A 씨의 항소심 재판에서 1심과 같이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A 씨가 교육자로서 용서받을 수 없는 짓을 했다며 원심판결이 합리적인 양형의 범위를 벗어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 2019년부터 다음 해까지 인천에 있는 고등학교에서 교사로 근무하며 제자 B 군과 성관계를 맺고 학대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A 씨는 B 군의 부모가 신고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YTN 오선열 (ohsy5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