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내과 의사, 진료 여성 환자 휴대전화로 불법 촬영"

실시간 주요뉴스

"내과 의사, 진료 여성 환자 휴대전화로 불법 촬영"
병원에서 환자의 몸을 불법 촬영한 혐의로 구속된 의사가 검찰 수사를 받게 됐습니다.

서울 강북경찰서는 불법촬영 혐의로 30대 의사 A 씨를 구속해 검찰로 송치했습니다.

A 씨는 지난 9월 자신이 근무하는 내과 병원에서 청진기로 여성 환자를 진료할 때 휴대전화를 이용해 불법 촬영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불법 촬영을 의심한 환자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A 씨의 휴대전화를 포렌식해 동영상을 확보했고 추가 피해 사례까지 확인했습니다.

신고 뒤 병원에서 퇴사 처리된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대체로 인정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YTN 정현우 (junghw504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